thepower

팬과 직접 만든 커플목걸이 나눠낀 연예인? '레인보우 현영'의 팬을 향한 애정

center
[웹데일리 안재후 기자]


레인보우 출신 조현영이 유튜브 구독자와 만났다.

유튜브 ‘조현영TV’를통해 팬들과 소통하고 있는 조현영은 지난 9월 유튜브 커뮤니티를 통해 구독자 애칭을 공모하며, 당첨자에게 소정의 선물을 전달하겠다는 공지를 남겼다. 해당 글에는다양한 애칭 후보들이 댓글로 달렸고, 그 중 ‘조렝이’가 애칭으로 선정됐고, 조현영은 직접 이름을 공모해 준 구독자를 만나선물을 전달했다.

center


조현영과 구독자의 만남은 유튜브 영상을 통해 공개됐다. 해당 영상에서조현영은 구독자에게 목걸이, 가방, 모자 등 직접 만든 다양한선물을 준비해 전달하며 남다른 팬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공모전 당첨자 구독자는 조현영의 오래된 팬으로몸에 레인보우와 조현영과 관련된 타투를 공개하며 찐팬임을 인증했다.

구독자는 레인보우와 조현영에 관한 다양한 에피소드를 이야기하며 팬심을 드러냈고, 팬의 진심에 조현영은 눈물을 글썽이기도 했다. 조현영tv에서보고 싶은 콘텐츠를 묻는 질문에 구독자는 30년 후 환갑잔치 콘텐츠를 만들어달라는 재치 있는 답변으로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해당 영상은 유튜브 채널 ‘조현영TV’에서 확인할 수 있다.



안재후 기자 anjaehoo@naver.com
<저작권자 © 웹이코노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