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power

인천 계양구, 교통안전 환경개선사업 추진

center
사진=인천 계양구
[웹이코노미 함현선 기자]
인천광역시 계양구는 주민의 생명 보호와 교통사고 피해 최소화 등을 위해 총사업비 15억 원을 투입해 올해 교통안전 환경개선사업을 추진한다고 21일 밝혔다.

어린이보호구역 개선사업, 노인보호구역 개선사업, 횡단보도 집중 조명 장치(투광기) 설치사업, 무인 단속카메라 설치사업, 교통사고 잦은 곳 개선사업 등에 시비 11억7천만 원이 투입할 예정이다.

구 자체 예산 3억3천만 원을 투입해 관내 노면 도색, 표지판 정비, 차선분리대 정비 등 수시정비를 지속해 나간다.

계양구는 올해 1월에서 2월 중 관내 초등학교와 경찰서 등 관련 기관과 협의해 수요조사를 시행하고 경찰서 통계자료를 바탕으로 사고 위험지역을 중점으로 교통안전 환경개선사업을 추진할 방침이다.

이번 사업을 통해 보호구역 내 안전한 보행환경 조성 및 교통사고 예방, 쾌적한 교통환경 조성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구는 전했다.

함현선 기자 news@webdaily.co.kr
<저작권자 © 웹이코노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