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power

인천시, 목돈 만들어주는 '드림 For 청년통장' 참여자 모집

center
[웹이코노미 함현선 기자]
인천광역시는 인천시 중소·중견기업 청년 재직자를 위한 '드림 포(For) 청년통장 사업' 참여자를 오는 17일부터 3월 9일까지 모집한다고 10일 밝혔다.

'드림 For 청년통장'은 중소·중견기업에 재직하고 있는 청년 근로자가 매월 10만 원씩 총 360만 원을 저축하면 3년 후 인천시 적립금 640만 원을 더해 1천만 원의 자산을 형성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인천시가 청년 근로자들의 장기근속 유지와 자산형성을 위해 2019년 도입한 사업으로, 올해는 전년도 지원 인원 450명에 비해 모집 규모를 대폭 확대해 총 600여 명을 참여자로 선정·지원한다.

신청대상은 공고일 기준 인천시 소재 중소·중견 제조기업 및 지식서비스산업에 2년 이상 재직 중인 만 39세 이하 인천 거주 청년 근로자이다. 주당 근로시간이 35시간 이상이어야 하며, 4대 보험 가입자로 연봉 2천800만 원 이하인 정규직 근로자가 신청할 수 있다.

접수 기간은 오는 17일 오전 10시부터 3월 9일 오후 6시까지이다. 희망자는 홈페이지를 통해 온라인으로 신청해야 하며, 서류 심사를 거쳐 3월 29일 홈페이지 등을 통해 최종 선정자를 발표 예정이다.

세부사항은 2월 17일부터 시 홈페이지와 인천테크노파크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기타 궁금한 사항은 시 청년정책과나 사업수행기관인 인천테크노파크 일자리창업본부 취업지원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권영현 시 청년정책과장은 "드림 For 청년통장은 인천지역 중소·중견기업에 성실하게 재직하고 있는 청년들의 장기근속을 유도하고 목돈마련을 지원하는 사업"이라며 "올해는 선발인원을 확대해 더 많은 청년들에게 혜택이 돌아갈 수 있게 한 만큼 어려운 환경에서도 열심히 일하는 청년들의 많은 관심과 적극적인 참여를 바란다"고 밝혔다.

함현선 기자 news@webdaily.co.kr
<저작권자 © 웹이코노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