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일경제인,‘한일 경제연계의 새로운 스테이지’공동성명 발표

2022.05.30 18:58:58

‘경제연계 확대’‘상호교류 증진’


[웹이코노미 김송이 기자] 한일 양국 경제인(한국대표 김 윤 한일경제협회 회장, 일본대표 사사키 미키오 일한경제협회 회장)은 30일, 안심하고 자유로운 경제활동을 위한 기대표명과 함께 한일 경제연계의 새로운 스테이지의 방향을 담은 공동성명을 발표했다.

 

양국 경제인들은, 지금도 여전히 한일 간에는 해결이 쉽지 않은 여러문제들이 가로놓여 있으며, 엄중한 양국 관계로 인해 일부는 경제활동에도 영향을 미치고 있다며, 최근 양국 간에 ‘더 이상의 관계악화를 방치할 수 없다’는 인식의 공유와 함께 관계개선을 위한 움직임이 나타나고 있는 것을 환영한다고 밝혔다.

 

그리고 세계 경제를 둘러싼 환경은, 우크라이나 전쟁과 이에 따른 국제적인 경제 제재로 인해 더욱 불투명해지고 있다며, 엄중한 상황일수록 양국의 협력, 연계가 위기를 극복하는 힘이 된다는데 인식을 같이 했다.

 

이러한 공통인식 하에‘역지사지(상대방의 입장에 서서 생각)’, ‘경제인이 앞장서서 대처’한다는 신산업무역회의의 제언을 바탕으로, △경제연계 확대, △상호교류 증진, △정부에 대한 기대 등을 성명서에 담았다.
 

양국 경제인은, 국토가 좁고 자원이 부족하다는 점에서 양국을 둘러싼 환경은 유사하며, 환경 및 에너지, 탈탄소, 저출산 고령화 등 공통 과제가 많다고 밝혔다. 더욱이 세계 정세 및 포스트 코로나 등 급속한 변화 속에서는 양국의 연계와 협력, 분담 등이 더욱 더 중요하다는데 뜻을 같이 하고, 제3국의 프로젝트 확대를 포함하여, 에너지 안전보장 등 한일 경제인은 그간 쌓아온 신뢰와 파트너십을 바탕으로 적극 협력하기로 합의했다.

 

제54회 한일경제인회의에 참가한 280여명의 양국 경제인들은 30일 서울 롯데호텔과 도쿄 오쿠라호텔에서 이 같은 내용을 담은 공동성명을 채택하고 폐회했다.

김송이 기자 webeconomy@naver.com
<저작권자 © 웹이코노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등록번호 : 서울 아02404 | 발행·편집인 : 김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종호 | 등록일자 : 2013년 1월 3일 | 발행일자 : 2012년 6월 10일 주소 : 서울시 서초구 서초대로 275, 2층 202호 비493(서초동, 중앙빌딩) | (기사·광고문의) 02-3667-2429 | (대표 이메일)kimlily@daum.net 웹이코노미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전재,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 ⓒ 웹이코노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