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오는 7일 신도시 등 경기도 발전을 위한 세미나 개최

2022.12.05 20:15:33

입주 30주년 기념, 주변 지역 연계 등 신도시 미래 발전방향 제시
지역민의 삶의 질을 다양한 거주행복지표로 진단, 경기 발전 과제를 논의

 

LH가 오는 7일(수), ‘경기 발전 3.5, 이제는 삶의 질이다’를 주제로 정책 세미나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세미나는 입주 30주년을 맞은 1기 신도시의 성장과 신도시의 주축이 된 경기도의 미래 발전상에 대해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세미나는 7일 오후 2시부터 약 3시간 반 동안 서울 강남구 섬유센터 2층 컨퍼런스홀(C1)에서 진행된다.

 

첫 번째 발제를 맡은 권혁삼 LH 토지주택연구원 연구위원은 도시 내 신·구의 조화와 결합 개발의 필요성을 다룬다.

 

권 연구위원은 우리나라 전반에 걸친 고령화와 인구감소 추세에도 불구하고 경기도는 유일하게 인구가 늘고 젊음이 유지되는 지역임을 분석하고 신도시 재생사업 추진 시 필요한 구도심과의 조화 및 결합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다.

 

아울러, 3기 신도시와 관련해 기존 원도심 및 연접도시 등과의 연계 필요성을 강조하며, 생활인프라 등 기반시설 리뉴얼, 모빌리티 향상 등 발전 방안을 제시할 예정이다.

 

두 번째 발제에서는 정기성 LH 토지주택연구원 책임염구원이 지역균형과 상충되지 않는 경기지역 발전방향에 대해 발표한다.

 

정기성 연구원은 지역민의 삶의 질과 관련해 경기도의 주택공급 충분도, 통근통학 고충도, 지역자족도 등 다양한 지표를 통해 경기도의 거주 여건과 삶의 질이 얼마나 개선됐는지를 진단한다.

 

또한, 유령 도시였던 일본 다마 뉴타운이 재생으로 젊음을 되찾은 사례를 분석해 우리나라 신도시 중장기 재생 로드맵 마련에 대한 필요성에 대해 제언할 예정이다.

 

김홍배 LH 토지주택연구원장은 “이번 세미나는 신도시를 서울의 베드타운으로 보는 좁은 시각에서 벗어나 우리나라 신도시 이미지를 제고하는 다양한 방안들을 논의하는 장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종호 기자 webeconomy@naver.com
<저작권자 © 웹이코노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등록번호 : 서울 아02404 | 발행·편집인 : 김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종호 | 등록일자 : 2013년 1월 3일 | 발행일자 : 2012년 6월 10일 주소 : 서울시 서초구 서초대로 275, 2층 202호 비493(서초동, 중앙빌딩) | (기사·광고문의) 02-3667-2429 | (대표 이메일)kimlily@daum.net 웹이코노미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전재,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 ⓒ 웹이코노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