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21 (금)

  • 맑음동두천 -9.5℃
  • 구름조금강릉 0.5℃
  • 맑음서울 -3.8℃
  • 연무대전 -3.9℃
  • 맑음대구 -2.5℃
  • 맑음울산 2.9℃
  • 맑음광주 -1.0℃
  • 맑음부산 5.6℃
  • 구름조금고창 -2.2℃
  • 맑음제주 8.2℃
  • 맑음강화 -5.1℃
  • 맑음보은 -7.8℃
  • 맑음금산 -6.9℃
  • 맑음강진군 -1.1℃
  • 맑음경주시 -1.6℃
  • 맑음거제 2.0℃
기상청 제공

창원

‘수소도시 창원’서 국내 최초 기찻길 옆 수소충전소 문열다

URL복사

창원중앙역 인근 공영주차장에 역사시설 내 준공

 


[웹이코노미 윤혜인 기자] 창원중앙역 공영주차장에 고성능 국산 수소충전소가 건립돼 창원시민의 수소차 이용환경이 대폭 개선된다.


창원시는 8일 오전 10시30분 창원의 6번째 수소충전소인 사림수소충전소 준공식을 가졌다.


이날 허성무 창원시장을 비롯한 이호중 낙동강유역환경청장, 조현준 경상남도 산업혁신국장, 구영모 한국자동차연구원 수소모빌리티연구 본부장, 백정한 창원산업진흥원장을 비롯한 공공기관 대표와 충전시스템 제작업체인 권환주 광신기계공업 대표 등이 참석했다.


사림충전소는 국내 최초로 역사시설에 구축되는 수소충전소이다. 시는 2020년 상반기부터 사림충전소 구축을 추진했으며, 도시계획 변경 및 충전시스템 입찰, 기술검토, 구축공사 등의 과정과 충전시스템 점검 및 테스트를 거쳐 준공식을 열게 됐다.


사림충전소는 국산 상용압축기가 설치된 고성능 충전시스템이 구축되어 있어 시간당 수소승용차 8대를 연속 충전이 가능해, 수소충전 대기 불편이 개선되어 안정적인 수소충전 서비스 제공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


허성무 시장은 “기초지자체 최대 규모의 수소차 보급에 걸맞은 수소충전 인프라 구축을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수소차 이용시민들에게 보다 편리하고 빠른 충전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성능이 대폭 향상된 사림충전소를 건립했다”며 “국내 최초로 역사시설 내 수소충전소를 건립해 국내 수소충전소 구축의 새로운 이정표를 제시한 점을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고성능 국산 충전시스템이 도입된 만큼 수소차를 비롯한 친환경차 보급 확산과 더불어 국산 수소인프라 도입을 활발히 진행해 국내 수소산업 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인플루언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