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8 (목)

  • 흐림동두천 ℃
  • 흐림강릉 24.9℃
  • 서울 25.5℃
  • 흐림대전 26.8℃
  • 구름많음대구 27.2℃
  • 구름많음울산 25.6℃
  • 흐림광주 26.4℃
  • 흐림부산 25.6℃
  • 흐림고창 27.7℃
  • 흐림제주 27.9℃
  • 흐림강화 23.0℃
  • 흐림보은 24.4℃
  • 흐림금산 26.3℃
  • 흐림강진군 26.2℃
  • 구름많음경주시 26.0℃
  • 흐림거제 25.7℃
기상청 제공

농촌진흥청, 이달의 신간 '대파 이용성 확대를 위한 수확 후 관리기술'

 

(웹이코노미) 농촌진흥청은 주요 양념 채소인 대파 관련 정보를 한데 묶은 ‘대파 이용성 확대를 위한 수확 후 관리기술’ 안내서(매뉴얼)를 펴냈다.

 

대파는 전국에서 일 년 단위로 35만 9천 톤가량(2022년 기준)이 생산되는 채소로 가격 등락 폭이 커 수급 조절이 필요한 품목이다.

 

이 책은 분야별 전문가*들이 협력해 대파 품종 정보와 생산, 유통, 소비 현황, 이 과정에서 일어나는 문제점과 대응 기술을 그림 등을 통해 알기 쉽게 제시했다.

 

대파를 신선한 상태로 유통하려면 수확 직후 대파의 온도(품온)를 낮추는 예비 냉장이 필수적이다. 이후 껍질을 벗기고 다듬은 뒤 포장 후 저장하는 과정에서 주변과의 온도 차이가 7~10도(℃)를 넘지 않도록 조절해야 시듦과 부패 등을 막을 수 있다.

 

책에는 대파의 유통 수명 연장을 위한 전처리와 포장, 기체 환경 조건과 함께 대파 규격에 따른 구체적인 저장 수명 정보를 담았다. 특히 산지 품질 요인 조사를 바탕으로 산지별 다양한 대파 품질의 평가 기준을 소개했다.

 

또한, 최근 건조나 냉동 상태, 가공품으로도 판매되고 있는 대파의 다양한 가공 사례와 방법, 이용 확대를 위한 홍보 전략도 실었다.

 

아울러, 항비만, 항암, 항종양, 항염증, 항균, 항바이러스 등 대파의 기능성과 효능, 구성 성분, 한약재로서의 쓰임 등에 관한 정보도 게재했다.

 

농촌진흥청은 주요 대파 산지와 유통업체 등 현장 기술 요구가 높은 곳을 중심으로 책을 배부했으며 현장 기술 지원에 활용할 예정이다. 책자 파일(PDF)은 농촌진흥청 농업과학도서관(lib.rda.go.kr)에서 내려받을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