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징크스의 연인' 서현과 호흡하고 있는 김난희... 대체불가 연기력으로 민선생역 호평

2022.06.29 20:23:38


[웹이코노미 윤혜인 기자] 징크스의 연인에 출연중인 김난희가 선과악을 넘나드는 폭넓은 연기스펙트럼과 찰진 연기로 시청자들의 몰입을 높이고 있으며 주목을 받고 있다.

 

특히, 지난주 4화에서 이슬비 (서현)모녀를 관리하던 민선생(김난희)이 정신병원에 감금되면서 슬비의 존재를 알기위해 병원에 방문한 선동식(최정우)과 대화하는 장면은 단연 압권이었으며, 울분에찬 뜨거운 눈물연기는 눈을 뗄 수 없게했다.

 

김난희가 맡은 배역 민선생은 금화 그룹이 숨기고 있는 슬비 모녀를 관리하는 피도 눈물도 없는 엄한선생이며, 슬비 모녀의 비밀을 알고 있는 궁금증을 유발시키는 요주인물이다. 

 

비단, 김난희은 드라마 '도깨비’ 김고은의 담임선생님 역으로 출연 이후 우리나라 브라운관 팬들에 의해서 새롭게 주목을 받으며, 한편 한편 공개된 그녀의 작품들에 의해서 그 진가가 더욱 빛나고 있다.

 

앞으로 김난희가 ‘징크스의연인’을 통해서는 또 어떤 연기를 선보이며 매력을 발산, 대중을 사로잡을지 주목되고 있다.

 

KBS 2TV 수목드라마 '징크스의 연인’은 매주 수, 목요일 오후 9시 50분에 방송된다.

윤혜인 기자 webeconomy@naver.com
<저작권자 © 웹이코노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등록번호 : 서울 아02404 | 발행·편집인 : 김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종호 | 등록일자 : 2013년 1월 3일 | 발행일자 : 2012년 6월 10일 주소 : 서울시 서초구 서초대로 275, 2층 202호 비493(서초동, 중앙빌딩) | (기사·광고문의) 02-3667-2429 | (대표 이메일)kimlily@daum.net 웹이코노미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전재,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 ⓒ 웹이코노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