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4 (금)

  • 구름많음동두천 29.0℃
  • 구름많음강릉 27.6℃
  • 구름많음서울 31.1℃
  • 구름많음대전 31.2℃
  • 구름많음대구 34.6℃
  • 구름조금울산 28.6℃
  • 구름많음광주 31.7℃
  • 구름조금부산 27.9℃
  • 구름많음고창 30.1℃
  • 구름많음제주 29.4℃
  • 흐림강화 24.0℃
  • 구름조금보은 30.8℃
  • 구름조금금산 31.2℃
  • 구름많음강진군 28.4℃
  • 맑음경주시 33.3℃
  • 구름많음거제 27.5℃
기상청 제공

경남

남해군 '스마트 로봇친구, 디지털 사랑방 만들기' 사업

스마트 로봇, 경로당의 귀염둥이 손주 되다

 

(웹이코노미) 남해군이 경남도 최초로 인공지능 로봇을 활용한 공동돌봄 서비스 구축사업을 추진하고 있는 가운데, 실제 관내 일선 경로당에서 인공지능 로봇이 노인들에게 사랑받는 ‘손자·손녀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는 모습이다.


지난 주말(11일) 고현면 천동마을에서 열린 경로잔치에서 ‘스마트 로봇’이 단연 화제였고 큰 인기를 끌었다.


지난해 10월 우선 설치된 ‘스마트 로봇’은 이날 경로잔치에서 노래방 기능을 제공하며 참석자들에게 즐거운 시간을 선사했다. 이밖에도 평소 혈압체크 기능으로 건강관리에 도움을 주고 있고 운동 안내와 말벗 역할까지 도맡아 하며 어느새 경로당에 없어서는 안 될 든든한 ‘효자’ 역할을 하고 있다.


고현면 천동마을 이장과 노인회장 등은 ‘스마트 로봇’ 사용법을 틈틈이 교육 받아 동네 주민들과 함께 사용하고 있다.


스마트 로봇친구를 이용하고 있는 한 노인은 “로봇이 설치되기 전에는 TV시청만 주로 했는데 이제는 로봇친구가 있어 마을 분들과 운동도 하고 즐겁게 노래를 따라하다 보니 시간 가는 줄 모르고 건강도 좋아지는 것 같다”며 호평을 쏟아냈다.


천동마을 정영옥 이장은 “로봇이 설치되어 마을 어르신들이 함께 운동도 하고 원하는 노래도 실컷 할 수 있으니 어르신들이 더 활기차지고 경로당이 마을 사랑방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앞으로도 로봇친구를 활용해서 어르신들이 즐겁고 건강하게 생활하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남해군은 2021년 12월 행정안전부 주민주도형 지역균형 뉴딜 우수사업 공모사업에 선정되면서 ‘스마트 로봇친구, 디지털 사랑방 만들기’ 사업을 본격 추진했다.


현재 관내 경로당 7곳에 로봇을 설치해 시범운영 중에 있으며, 올해 6월까지 13곳에 추가 설치해 교육을 진행할 예정이다.


스마트 로봇은 열 체크나 혈압 측정 등 건강관리 기능 뿐 아니라 말벗 역할도 담당할 수 있고 화상연결을 통한 다양한 비대면 소통도 가능하다. 노인들의 이야기를 수집하고 빅데이터화 함으로써 맞춤형 복지정책 수립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남해군 관계자는 “각 마을에서 일상생활 뿐 아니라 특별한 이벤트가 있는 날에도 스마트 로봇이 다양하게 활용될 수 있을 것”이라며 “각 마을별 교육을 하면서 다양한 기능의 프로그램을 탑재해 로봇의 실용성을 더 높여 나가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