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4 (금)

  • 구름많음동두천 26.2℃
  • 구름많음강릉 27.8℃
  • 흐림서울 27.3℃
  • 구름많음대전 30.7℃
  • 구름많음대구 32.7℃
  • 구름많음울산 26.8℃
  • 구름많음광주 30.1℃
  • 구름많음부산 27.1℃
  • 구름많음고창 26.3℃
  • 구름많음제주 27.2℃
  • 흐림강화 23.2℃
  • 구름조금보은 29.9℃
  • 구름많음금산 29.7℃
  • 구름많음강진군 27.0℃
  • 구름많음경주시 31.2℃
  • 구름많음거제 26.1℃
기상청 제공

정치·사회종합

'힘쎈여자 강남순' 세 모녀 히어로 이유미 X 김정은 X 김해숙, 사이다 활약부터 설레는 로맨스까지 하드캐리 ‘갓’벽! 미공개 스틸컷 공개!

 

(웹이코노미) ‘힘쎈여자 강남순’ 이유미, 김정은, 김해숙이 ‘힘쎈’ 돌풍을 일으키고 있다.

 

JTBC 토일드라마 ‘힘쎈여자 강남순’(극본 백미경, 연출 김정식·이경식, 제작 바른손씨앤씨·스토리피닉스·SLL)이 ‘K-여성 히어로물’의 진가를 발휘하고 있다. ‘대대힘힘’ 세 모녀 히어로 강남순(이유미 분), 황금주(김정은 분), 길중간(김해숙 분)의 사이다 활약이 대리만족의 통쾌한 카타르시스는 물론 설렘까지 유발하고 있는 것.

 

시청률뿐만 아니라 화제성 지수에서도 존재감을 드러냈다. 굿데이터 코퍼레이션이 발표한 10월 3주차(10월 16일부터 10월 22일까지) 화제성 조사에서 드라마 부문 2위, 드라마 출연자 화제성 순위에서는 이유미(3위), 김정은(4위), 김해숙(5위)이 나란히 TOP5에 이름을 올리며 인기를 실감케 했다.

 

‘마약 빌런’과의 한 판 승부를 예고한 세 모녀 히어로의 활약은 시청자들의 열띤 반응을 이끌었다.

 

열혈 형사 강희식(옹성우 분)을 대신해 홀로 잠입 수사를 이어가는 강남순, 그리고 신종 합성 마약 범죄와의 전쟁을 선포한 황금주는 ‘빌런’ 류시오(변우석 분)와 거리를 좁혀가며 앞으로 펼쳐질 ‘맞짱극’을 더욱 기대케 했다.

 

여기에 강남순과 강희식의 훅 치고 들어오는 ‘썸’부터 길중간과 서준희(정보석 분)의 화끈한 황혼 로맨스까지, 유쾌한 설렘을 더하고 있다.

 

세 모녀 히어로의 활약을 더욱 통쾌하게 만드는 것은 배우들의 열연이다. 이유미는 기절초풍할 괴력을 가진 강남순의 매력을 순수하면서 사랑스럽게 완성했다. ‘강남의 배트걸’ 황금주의 걸크러시 매력과 엉뚱한 면모를 능청스럽게 오가는 김정은의 진가 역시 빛났다.

 

코믹, 액션, 로맨스까지 접수한 김해숙의 유쾌한 활약은 명불허전이다. 무엇보다 불의를 보면 못 참는 ‘정의감 DNA’와 괴력, 사랑꾼 유전자까지 똑 닮은 세 모녀 히어로의 케미스트리를 빈틈없이 구현한 세 배우의 시너지는 그야말로 완벽했다.

 

그런 가운데 공개된 미공개 스틸컷은 세 모녀 히어로 강남순, 황금주, 길중간의 활약상이 담겨있다. 작고 소중하지만 측정 불가한 괴력을 장착한 강남순.

 

그는 열혈 형사 강희식 없이도 야무지게 물류창고를 싹쓸이하고, 갑질 고객에겐 ‘역지사지’ 참교육으로 사이다 웃음을 선사하며, 위험에 처한 동료를 척척 구해내는 대리만족의 통쾌함을 안겼다.

 

하지만 고구마 1도 없는 활약을 펼치던 강남순에게 변수가 찾아왔다. 강남순을 향한 류시오의 비상한 관심, 그의 지시를 받고 강남순을 감시하던 허팀장(윤서현 분)이 잠입 사실을 알게 된 것.

 

또 호시탐탐 강남순을 노리던 리화자(최희진 분)가 기습 공격까지 펼치며 향후 전개를 궁금하게 했다.

 

‘강남의 배트걸’ 황금주에게도 뜨거운 호응이 쏟아졌다. 은혜에는 애정과 진정성이 듬뿍 담긴, 악당들에게는 자비 없는 ‘돈쭐’을 내는 대인배 황금주의 활약은 사이다 그 자체다.

 

잃어버린 딸 강남순이 자신에게 오는 길에 함께 했다는 이유만으로 ‘노숙자 커플’ 지현수(주우재 분), 노선생(경리 분)을 아낌없이 지원하는 장면은 기분 좋은 웃음을 더했다. 꽉 막힌 도로에서 오도 가도 못하는 소방차를 위해 맨손으로 길을 트는 장면 역시 황금주의 히어로적 면모가 드러난 명장면이었다.

 

강희식에게 비밀리에 정보를 제공하던 황금주는 이제 직접 움직이기 시작했다. 강남순에게 어쩔 수 없는 운명이라며 “우리가 세상을 구하자”라고 신종 합성 마약과의 화끈한 맞짱을 선포한 황금주. ‘슈퍼파워’ 모녀 히어로의 활약이 더욱 기대된다.

 

길중간은 거침없는 파워와 걸쭉한 입담으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쥐락펴락했다. 서준희의 마음을 사로잡을 기회를 엿보며 나 홀로 ‘썸’을 타는 길중간. 사기 피해로 상심한 서준희를 사심 가득한 포옹으로 달래는 그의 엉뚱 발칙한 황혼 로맨스는 저절로 웃음을 짓게 했다.

 

서준희 앞에서 귀여운 내숭을 떨다가도, 주차장의 무례한 진상을 상대로 모전여전 괴력을 발휘하기도. 맨손으로 차를 뒤집어 세우고 한 번의 터치로 건장한 남자를 날려버리는 할머니 히어로 길중간의 ‘참교육’은 세상 유쾌하고 통쾌했다. 마장동의 살아있는 전설로 정평 난 그가 앞으로 펼칠 새로운 레전드 활약에 기대가 쏠린다.

 

지난 방송에서 모녀 히어로는 신종 마약 범죄와의 맞짱을 본격화했다. 류시오 역시 세력 확장과 함께 고위 인사들에게 “이제 시작입니다. 뜻을 함께해 주세요”라고 말해 파란을 예고했다.

 

신종 합성 마약의 위험성이 드러난 가운데 세상을 구하려는 모녀 히어로와 빌런 류시오의 맞대결이 어떻게 펼쳐질지 이목이 집중된다.

 

한편, JTBC 토일드라마 ‘힘쎈여자 강남순’ 7회는 오는 28일(토) 밤 10시 30분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