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4 (금)

  • 구름많음동두천 18.5℃
  • 흐림강릉 17.3℃
  • 박무서울 19.3℃
  • 박무대전 20.3℃
  • 맑음대구 24.6℃
  • 맑음울산 21.7℃
  • 맑음광주 22.9℃
  • 맑음부산 24.8℃
  • 맑음고창 ℃
  • 구름많음제주 20.8℃
  • 구름많음강화 18.5℃
  • 맑음보은 21.4℃
  • 맑음금산 22.0℃
  • 맑음강진군 25.5℃
  • 맑음경주시 21.3℃
  • 맑음거제 24.9℃
기상청 제공

통신·IT·게임

카카오, 모바일 다음(Daum)뉴스 개편 … 첫 화면 ‘언론사’ 탭으로 새 단장

27일 오후, 첫 화면에 구독 언론사 모아 보여주는
‘언론사’ 탭 배치… 맞춤형 뉴스 이용 편의성 ↑
‘뉴스’ 탭 내 실시간 이슈 한눈에 파악 가능한
‘주요 뉴스’ 배열 추가 … 배열설명서 2.0 공개
모바일 첫 화면 언론사 탭 구성,
아웃링크 선택제 등 언론 상생 모델 구축

 

카카오(대표이사 홍은택)의 다음CIC(대표 황유지)가 이용자 선택권과 언론사 편집권 강화 방향성을 이어가며 모바일 다음(Daum)뉴스 서비스를 개편한다고 27일 밝혔다. 개편된 서비스는 오늘 오후부터 이용 가능하다.

 

첫 화면에 구독한 언론사의 편집판들을 보여주고 새로운 뉴스 배열 방식을 추가함으로써 이용자가 더욱 편리하게 맞춤형 뉴스 콘텐츠를 소비할 수 있게 됐다. 또한 업계 최초로 모바일 첫 화면을 언론사 탭으로 구성하고 언론사의 편집권을 한층 강화하며 언론과의 상생 모델을 구축했다는 데 의미가 크다.

 

먼저, 다음은 이용자가 구독한 언론사 편집판들을 모아 볼 수 있는 ‘언론사’ 탭을 모바일 첫 화면으로 옮겼다. 선호하는 언론사가 직접 편집한 뉴스를 포털 첫 화면 최상단에서 한눈에 볼 수 있게 됐다. 구독할 언론사를 탐색하는 이용자들을 위해 구독 도우미 영역도 마련했다. 분야별 전문 뉴스, 우리 지역 뉴스, 경제 이슈 등 관심 있는 주제를 선택하면 맞춤형 언론사를 추천해 줘 원하는 뉴스를 더욱 간편하게 확인할 수 있다.

 

‘뉴스’ 탭에선 이용자가 이 시각 꼭 알아야 할 중요한 이슈를 한눈에 파악할 수 있도록 ‘주요 뉴스’ 배열 방식을 추가했다. 시간대별로 언론사가 많이 다루는 뉴스들을 기반으로 실시간 주요 이슈를 보여준다. 기존 제공하던 최신순∙개인화순∙탐독순 3가지 뉴스 배열 방식에 더해 이용자의 선택권을 확대한 것.

 

이와 함께 ‘주요 뉴스’ 배열 알고리즘을 알기 쉽게 설명하는 ‘다음뉴스 배열 설명서 2.0’도 업데이트했다. 다음은 지난해 3가지 뉴스 배열 방식을 선보이며, 이용자들의 알권리를 위해 업계 최초로 뉴스 배열 설명서를 공개한 바 있다.

 

뉴스 이용 편의성을 높이기 위해 각 탭의 UI∙UX도 개선했다. 새롭게 선보이는 ‘판넘김’ 기능으로 이용자들은 이전/다음 버튼을 터치함으로써 다양한 뉴스를 손쉽게 만나볼 수 있다.

 

임광욱 다음CIC 미디어사업실장은 “이번 개편으로 이용자들이 원하는 뉴스 콘텐츠를 한층 손쉽게 소비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라며, “이용자의 선택권과 아웃링크 선택제 등 언론사의 편집권 강화 기조를 이어가며 이용자와 언론사가 활발히 소통할 수 있도록 노력을 지속할 예정이다”라고 전했다.

 

한편, 다음은 내년 상반기 중 PC웹 버전도 개편할 예정이다. PC웹에서도 주요뉴스∙최신뉴스∙탐독뉴스∙개인화뉴스 등 이용자들에게 다양한 배열 선택권을 제공하고, 심층탐사 및 랭킹 뉴스 등 다채로운 뉴스 콘텐츠를 볼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